뉴스

뮤직

f(x) 리더 빅토리아 공개! 중국에서도 폭발적 관심

  • 더스타

    • 기사

    입력 : 2009.08.30 12:45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 팝 댄스 그룹 f(x)[에프엑스]가 설리, 엠버, 크리스탈, 루나에 이어 마지막으로 멤버 빅토리아를 공개했다.


    빅토리아는 지난 2007년 중국 북경에서 캐스팅되었으며, 중국의 대표 무용전문학교인 북경무도학교에서 무용을 전공, 뛰어난 춤 실력을 지닌 f(x)의 리더.


    특히, 빅토리아는 강타의 ‘어느 날 가슴이 말했다’, 슈퍼주니어-M ‘U’, SHINee ‘누난 너무 예뻐’ 등의 뮤직비디오 출연은 물론, 가수 비와 함께 촬영한 중국 삼성 애니콜CF ‘애니드림’, 배우 이준기와 호흡을 맞춘 ‘스프리스’, ‘스마트’, 중국 삼성 LCD TV 등 한국과 중국에서 CF모델로도 활약해왔다.


    더불어 CF모델로 다양한 활동을 펼친 만큼, f(x)의 멤버로 공개된 후 한국은 물론 중국에서도 빅토리아에 대한 음악 팬들의 관심과 응원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상황.


    한편, f(x)는 오는 9월 2일 오후 5시, 서울 삼성동 섬유센터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열고 첫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