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소녀시대 효연, '소녀시대 포기하고 유학 갈 뻔 했다!'

  • 더스타

    • 기사

    입력 : 2009.12.21 16:13 | 수정 : 2009.12.21 16:15

    사진 : 소녀시대 효연
    사진 : 소녀시대 효연

    그룹 소녀시대 멤버 효연이 소녀시대를 포기할 뻔 한 사실을 고백했다.


    22일 방송되는 SBS '강심장' 녹화에서 효연은 자신이 소녀시대를 포기하고 유학을 갈 뻔했다고 고백했다.


    이날 방송에서 효연은 “이제까지 갈고 닦은 내 춤 실력을 제대로 보여주자는 마음으로 소녀시대 데뷔를 했는데 사실 혼란스러웠던 적이 많다”고 말하며 “소녀시대를 포기하고, 유학을 갈까 하는 생각도 했었다”고 말해 출연진을 깜작 놀라게 했다.


    또 데뷔 전 보아의 무대에서 스크린 뒤 그림자로 춤을 췄던 사연을 말하며 남몰래 흘린 땀과 노력에 대해 진솔한 고백을 털어 놓았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소녀시대 효연 뿐 아니라 태연, 서현, 김장훈, 은지원, 신봉선, 허이재, 별, 여욱환 등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과시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