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김서형, 영화 '악녀' 캐스팅 확정..살인병기 길들이는 권숙役

  • 성진희 기자
    • 기사

    입력 : 2016.10.17 09:50

    사진 : 김서형 / 조선일보일본어판DB
    사진 : 김서형 / 조선일보일본어판DB

    김서형이 영화 <악녀>(감독 정병길, 제작 앞에 있다) 출연을 확정지었다.

    <악녀>는 살인병기로 길러진 한 여자와 그녀를 둘러싼 두 남자, 자신의 정체를 절대 드러내지 말아야 할 세 사람의 비밀과 복수를 그린 액션영화. 극 중 김서형은 숙희를 살인병기로 길들이는 '권숙' 역을 맡아 카리스마 있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2014년 영화 <봄>으로 마드리드 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바 있는 김서형은 이번 작품 <악녀>를 통해 약 2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 전에 없던 매력적인 캐릭터를 소화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그의 전매특허인 카리스마 있는 연기가 더해져 볼거리가 더욱 풍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액션 마스터 정병길 감독과 김옥빈, 신하균, 성준 등 굴지의 배우들과의 만남은 크랭크인 전부터 영화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영화 <악녀>는 <내가 살인범이다>를 연출한 정병길 감독의 차기작으로 하반기 크랭크인을 목표로 프리프로덕션 작업에 한창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