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페셜

"성숙한 섹시美"…나인뮤지스의 '뜨거운' 정체성(종합)

  • 하나영 기자

  • 입력 : 2017.06.19 16:19

    "성숙한 섹시美"…나인뮤지스의 '뜨거운' 정체성(종합) / 사진: 스타제국 제공

    뜨거운 여름, 나인뮤지스가 더 뜨겁게 돌아왔다. 나인뮤지스의 '이열치열' 전략은 통할까.


    19일 서울 마포구 예스24무브홀에서는 새 미니앨범 'MUSES DIARY PART.2 : IDENTITY(아이덴티티)'를 발매하는 나인뮤지스의 컴백 쇼케이스가 열렸다. 경리는 "'잠은 안오고 배는 고프고' 이후 2년 만에 컴백하게 됐다"면서 "완성도 있는 앨범을 준비하기 이해 오래 걸렸다. 걱정 반 기대 반인데, 좋은 노래를 들고 나왔으니까 기대를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나인뮤지스는 디제잉과 음악공부를 병행 중인 성아를 제외한 경리, 혜미, 소진, 금조까지 4인 체제로 컴백을 선언했다. 혜미는 "처음에 나인뮤지스 A로 앨범을 준비하고 있었기 때문에, 성아 언니가 갑작스럽게 합류를 하기는 어렵게 됐다. 많이 응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나인뮤지스는 "4명일 때, 9명일 때 각각 장단점이 있는 것 같다"면서 "4명이면 개인적 주목도가 높고, 파트의 양이 많은 것이 큰 장점인 것 같다. 9명일 때는 꽉 찬 느낌이 있었고, 거기에서 오는 아우라가 있는 것 같다. 4인조로 바뀌면서 그런 부분에서 책임감이 커졌고, 춤을 출 때에도 한 동작, 한 동작 놓치지 않으려고 노력한다"고 차이를 비교했다. 

    "성숙한 섹시美"…나인뮤지스의 '뜨거운' 정체성(종합)

    나인뮤지스 A로 활동했던 네 사람이, 이번에는 '나인뮤지스'의 이름을 걸고 나오는 것 역시 어떤 이유인지 궁금증을 더한다. 금조는 "나인뮤지스A는 기존 나인뮤지스 보다, 가볍고 발랄한 모습이었는데 이번 '기억해'는 나인뮤지스의 깊은 정서에 어울리는 곡이라고 생각했다"고 답했다.


    혜미 역시 "나인뮤지스A로 처음에 앨범을 준비했었는데 앨범 타이틀을 '아이덴티티'로 정하게 됐다. 나인뮤지스A의 정체성은 결국 나인뮤지스라는 말이 나와서 준비하게 됐다"고 설명을 더했다.


    나인뮤지스 미니앨범 '아이덴티티'는 나인뮤지스A의 첫 번째 앨범 'MUSES DIARY'에 이은 앨범으로, '다이어리'에 숨겨왔던 비밀스러운 이야기를 담았다. '아이덴티티'라는 이름에서 엿볼 수 있듯 나인뮤지스의 색깔, 정체성을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다. 나인뮤지스는 "성숙한 섹시미가 저희만의 색깔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아이덴티티'는 저희가 정체성을 찾아가는 앨범이다. 20대 나이의 청춘들이 아픔도 겪고, 상처도 받으면서 한층 더 성숙해 나간다는 그런 이야기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타이틀곡 '기억해'는 누구에게나 찾아올 수 있는 헤어진 연인과의 짙은 아픈 기억 속 속마음들을 풀어나간다. 폭발적 멜로디와 시원한 가창력이 어우러져 높은 완성도의 결과물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전형적 EDM 구성에서 벗어나 레트로적이면서도 현대적 사운드의 매력을 함께 선사한다. 금조는 "반전매력이 돋보이는 곡"이라면서 "서정적 매력으로 시작해 절정으로 치닿는, 저희와 잘 어울리는 댄스 곡"이라고 설명했다.

    "성숙한 섹시美"…나인뮤지스의 '뜨거운' 정체성(종합)

    나인뮤지스의 원년 멤버로, 또한 나인뮤지스A라는 유닛으로 활동하면서 꾸준히 팀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혜미에게도 슬럼프는 있었다. 혜미는 "올해 8년 차이고, 햇수로 7년이다. 계약 만료 시점이 다가오면서, 개인적으로 그리고 팀적으로도 나아가야할 방향이 많아서 고민이 많았다. 그렇게 슬럼프가 왔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혜미에게는 나인뮤지스가 자신의 '정체성'이었다. 그렇기에 슬럼프를 극복할 수 있었다. 혜미는 "청소년기부터 함께 했는데, 나인뮤지스를 안하면' 이라는 상상을 할 수가 없었다. 멤버들과의 관계 역시 실제로도 굉장히 아끼기 때문에 쉽게 놓지 못하는 것 같다"고 팀에 대한 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러한 이유에서 혜미, 그리고 나인뮤지스에게 이번 앨범은 더욱 소중하다. 멤버들은 "재도약의 시점인 것 같고, 아직 죽지 않았다는 말을 꼭 듣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끝으로 나인뮤지스는 여름, 걸그룹 대전에 임하는 각오를 묻자 "다른 걸그룹들은 상큼하고 발랄한 콘셉트가 많은데, 저희는 뜨겁고 더운 노래를 들고 나왔다. 이열치열"이라면서 "보통 앨범이 나올 때 불안감을 갖고 나오는데, 이번에는 행복한 마음으로 즐겁게 나왔다. 좋은 모습 보여드릴 각오가 되어있다"며 의지를 다졌다.


    한편 나인뮤지스 '기억해'를 포함한 새 앨범 'MUSES DIARY PART.2 : IDENTITY'는 오늘(19일) 저녁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나인뮤지스는 이날 저녁 9시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생중계되는 '기억해' Comeback Showcase를 개최하며 본격적인 컴백활동에 돌입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