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브이아이피' 박훈정 감독 "이종석 체중 감량→증량 이유? 자료 조사 때문"

  •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7.07.31 12:04

    브이아이피 제작보고회 이종석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브이아이피 제작보고회 이종석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브이아이피> 박훈정 감독은 이종석의 귀족적인 외모가 캐스팅에 도움을 줬다고 밝혔다.


    31일 서울 압구정CGV에서 영화 <브이아이피>(감독 박훈정)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이종석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종석은 "5kg 찌우라고 해서 감사했다. 감사히 잘 먹고 살이 쪘는데 감독님이 보시더니 '아닌 것 같다. 빼자'고 해서 굉장히 고생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박훈정 감독은 이종석의 캐스팅에 대해 "북한의 브이아이피 이미지에 익숙해져서 살을 찌워야 겠다고 생각했다. 자료 조사하면서 북한의 고위층 자제들을 본 결과 남한과 비슷했다. 충분한 것을 누리기 때문에 익히 알고 있는 북한 이미지와 동떨여져도 좋겠다고 생각했다. 제가 원했던 분위기가 중세 봉건주의사회의 귀족이었는데, 이종석과 잘 맞아떨어졌다"고 설명했다.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브이아이피)가 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다. 이를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려는 자,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영화다. '부당거래' 각본, '신세계' 연출의 박훈정 감독의 야심작이다.


    한편 <브이아이피>는 8월 24일 개봉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