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도시어부 최현석, 뱃멀미 하다가도 "낚시는 인내죠" 허세 작렬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8.01.26 09:22

    도시어부 최현석 / 사진: '도시어부' 방송 캡처
    도시어부 최현석 / 사진: '도시어부' 방송 캡처

    도시어부 최현석이 뱃멀미로 고생했다.


    25일 방송된 '도시어부'에는 배우 이덕화, 개그맨 이경규, 가수 마이크로닷, 셰프 최현석이 출연, 첫 동해 출조에 나섰다.


    푀현석의 등장에 이경규는 "요리 안 해도 되겠다"며 웃었다.


    그러자 최현석은 "요리가 아니라 낚시를 하러 왔다"면서도 "갓 잡은 싱싱한 물고기로 명품 요리를 선보이겠다"고 말해 기대감을 줬다.


    초반 자신만만했던 모습과 달리 최현석은 뱃멀미로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 최현석은 "내가 여기 왜 와 있지?"라며 선실에 드러누웠다.


    낚시에 대한 열정으로 다시 일어난 최현석은 결국 5짜 대구를 낚았다. 최현석은 "낚시는 인내죠"라며 허세를 부렸다. 그러면서도 토기를 참지 못하고 또다시 속을 게워냈다. 이에 이경규는 "역대급 게스트"라고 말했다.


    한편 첫 8짜 대구는 마이크로닷이 낚았다. 93cm 대구를 잡은 마이크로닷을 본 이경규는 의욕을 잃고 쓰러져 웃음을 자아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