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전참시' 이영자, 꽃시장에서 먹거리 쇼핑…'영자미식회' 기대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8.04.21 11:05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예고 / 사진: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예고 / 사진: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꽃시장에서 먹거리 쇼핑에 한창이 모습이 포착됐다. 각 지역의 맛집과 고속도로 휴게소에 이어 이제는 식물까지 점령한 '영자 미식회'가 펼쳐질 것으로 예고돼 기대를 높인다.


    21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7회에는 이영자가 매니저와 꽃시장에서 쇼핑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영자는 아이티 심장병 어린이 돕기 자선 바자회에 참석하기 위해 평소 꽃을 가꾸는 취미를 발휘, 다양한 종류의 화분을 직접 만들어 판매를 할 예정이다.


    이에 이영자는 바자회에 함께 동참하기로 한 매니저와 화초를 사기 위해 꽃시장을 찾았다.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꽃에 취해 기분이 좋아진 이영자는 차 안을 꽉꽉 채울 정도로 엄청난 양의 화초를 사기 시작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영자는 바질 등 식용으로 재배하는 허브를 산 뒤, "바질이 진짜 맛있거든~"이라고 말하며 자연스럽게 매니저에게 시식을 권했다고 전해져 장소를 가리지 않는 '영자 미식회'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이다. 21일(토) 밤 11시 5분 방송.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