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스크린 접수 시작"…최우식, 2018년 새롭게 떠오르는 '다작 요정'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8.06.12 14:58

    최우식 2018년 스크린 접수 / 사진: JYP 제공
    최우식 2018년 스크린 접수 / 사진: JYP 제공

    최우식이 2018년 스크린을 접수했다. 올 2월 개봉한 '궁합'에 이어 6월에는 '마녀', 9월에는 '물괴'로 관객들과 만나게 되는 것.


    지난 2월 개봉한 '궁합'에서 최우식은 겉으론 효심이 지극하지만 내면에는 엄청난 잔혹성을 품은 인물 '남치호'로 변신했다. 상황에 따라 확 바뀌는 눈빛과 말투로 임팩트 강한 연기를 펼쳤고, 관객들에게 소름 돋는 반전까지 선사했다.
     
    오는 27일에는 영화 '마녀'로 관객들을 만나, 또 한 번 신선한 충격을 안길 예정이다.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액션 영화다.
     
    극 중 최우식은 기억을 잃은 자윤 앞에 나타난 의문의 남자 '귀공자' 역으로 돌아온다. 대중에게 보여줬던 친근한 모습을 싹 지우고, 서늘한 눈빛과 강렬한 액션으로 중무장해 역대급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또한, 최우식은 '마녀'를 위해 3개월 동안의 맹훈련을 거쳐 액션에 최적화된 배우로 거듭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타격은 물론 고난이도 와이어 액션까지 소화해 스타일리시한 장면을 완성하는 등 관객들의 심장을 뛰게 할 준비를 마친 상황이다.


    9월에는 역병을 품은 괴이한 짐승 '물괴'의 등장으로 위태로워진 조선과 소중한 이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건 이들의 사투를 그린 영화 '물괴'로 스크린 접수에 나선다. 최우식은 주요 인물들과 함께 물괴를 수색하는 '허 선전관' 역을 맡아 극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이처럼 최우식은 장르를 초월한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충무로 대세 배우로 인정받고 있다.


    한편 최우식은 현재 봉준호 감독의 차기작 '패러사이트'(가제)의 촬영에 매진 중이다. '옥자'에 이어 두 번째로 봉준호 감독과 호흡을 맞추며 새로운 '봉준호 사단'으로 떠올랐다. 관객의 예상을 뛰어넘는 신선한 이야기를 들고 나오는 감독의 신작에서 최우식이 보여줄 또 다른 모습은 무엇일지 기대가 커지고 있다.


    이 밖에 이제훈, 안재홍, 박정민과 호흡을 맞춘 '사냥의 시간' 역시 촬영을 마무리하고 관객들과의 만남을 기다리고 있다.

    최신 이슈기사

    최우식, '쌈 마이웨이' 특별출연…김지원에게 반한 매력남 장은경 기자
    최우식, 영화 '물괴' 캐스팅..김명민-걸스데이 혜리 만난다 성진희 기자
    '쌈, 마이웨이' 최우식, 특별출연 맞아?…존재감 요정 등극 장은경 기자
    최우식, '춘사영화상'서 특별인기상 수상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성진희 기자
    "특별출연 맞아?" 최우식, 열정 가득한 '쌈, 마이웨이' 비하인드 컷 .. 성진희 기자
    '쌈마이웨이' 최우식, "나랑 열 번 만 만나봐요" 돌직구 고백 장은경 기자
    '브이아이피' 박훈정 감독 "이종석 체중 감량→증량 이유? 자료 조사 때.. 장은경 기자
    최우식, 박훈정 감독 차기작 '마녀' 캐스팅..충무로 대세 굳히기 성진희 기자
    김명민X혜리X최우식 '물괴', 칸 마켓서 첫 공개 "한국형 크리쳐 무비... 더스타 성진희 기자
    박훈정 감독 신작 '마녀' 여주인공 김다미, 심은경-하연수와 한솥밥[공식.. 더스타 성진희 기자
    김명민X김인권X이혜리X최우식 '물괴', 9월 19일 추석 개봉[공식] 더스타 성진희 기자
    [인터뷰] '마녀' 최우식, "눈이 작은 게 장점..제 마음을 감출 수 .. 더스타 성진희 기자
    [인터뷰] '마녀' 김다미, "영화 속 제 모습 현실과 같아..꾸밈없이 .. 더스타 성진희 기자
    '마녀' 최우식, 미스터리한 눈빛 발산..귀공자 포스[화보] 더스타 성진희 기자
    최우식, '마녀' 귀공자로 서늘한 연기변신 성공 "충무로 치트키" 더스타 성진희 기자
    [인터뷰] 조민수, "마녀 본 관객들, '센 언니' 선입견 가져도 좋다".. 더스타 성진희 기자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