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극한직업' 신하균X오정세, 미워할 수 없는 악당 콤비로 호흡

  • 더스타 이우정 인턴기자

    • 기사

    입력 : 2019.01.07 10:53

    배우 신하균·오정세, 영화 '극한직업'서 악당 콤비로 호흡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신하균·오정세, 영화 '극한직업'서 악당 콤비로 호흡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신하균과 오정세가 '극한직업'에서 신개념 악당 매력을 선보인다.

    영화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 창업한 '마약 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믹수사극이다.

    극 중 신하균은 마약반이 미치도록 잡고 싶어 하는 악당 '이무배' 역을 맡았다. 그는 각 잡힌 슈트에 포마드 헤어스타일, 화려한 문신 등 스타일리시한 외모와 나긋나긋한 말투부터 무자비하고 살벌한 모습까지 종잡을 수 없는 매력으로 신개념 악당의 모습을 선보인다.

    그는 영화 '바람 바람 바람'에 이어 다시 한번 이병헌 감독과 호흡을 맞췄다. 이병헌 감독은 신하균을 "정확한 연기를 선보이는 베테랑"이라며 극찬한 바 있다.

    오정세는 이무배의 영원한 라이벌 '테드창'으로 분해 '믿보배' 면모를 과시한다. 이병헌 감독이 "천상 코미디를 위해 태어난 배우"라고 호평한 그는 특유의 목소리로 이병헌 감독의 '말맛'을 200% 살린 입담은 물론, 트레이닝복과 헤어밴드, 노란 선글라스의 독특한 스타일로 기존의 악당과는 다른 발랄한 매력을 뽐내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한편 신하균과 오정세가 악당 콤비로 등장하는 영화 '극한직업'은 오는 23일 개봉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