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이동건, '단, 하나의 사랑' 캐스팅…이정섭 PD와 재회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1.17 09:54

    이동건 '단,하나의사랑' 캐스팅 / 사진: FNC 제공
    이동건 '단,하나의사랑' 캐스팅 / 사진: FNC 제공

    이동건이 '단, 하나의 사랑'을 통해 이정섭 PD와 재회한다.


    17일 FNC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이동건이 KBS 2TV 새 미니시리즈 '단, 하나의 사랑'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단, 하나의 사랑'은 낙천주의 사고뭉치 천사 단(김명수)과 사랑 한 톨 없는 독한 발레리나 이연서(신혜선)의 이야기를 그린 예측 불가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를 그리는 드라마로, '제빵왕 김탁구' '동네변호사 조들호' '7일의 왕비' 등을 연출한 이정섭 PD와 '운빨로맨스'를 집필한 최윤교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극 중 이동건은 해외 발레단 최연소 예술감독 지강우 역을 맡았다. 지강우는 잘생긴 외모, 철두철미한 성격을 지닌 매력적인 남자다. 그는 남다른 예술 안목과 무용수들의 잠재력을 끌어올리는데 탁월한 능력을 지닌 무용계에서 주목받는 셀럽이다.


    특히 이동건은 기존의 이미지를 벗어냈던 드라마 '7일의 왕비'에서 호흡을 맞춘 이정섭 PD와 재회해 눈길을 끌고 있다. '7일의 왕비'에서 이동건은 연산군을 맡아 날카로운 눈빛과 자신감 넘치는 모습 뒤로 슬픔에 시달리는 양면적인 모습을 완벽하게 소화해 호평을 얻은 바 있다.


    이동건은 지난해 다수의 작품에서 결이 다른 연기를 보여주며 열일 행보를 이어왔다. 이런 이동건이 '단, 하나의 사랑'에서는 신혜선, 김명수와 만나 어떤 시너지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 2TV 새 미니시리즈 '단, 하나의 사랑'은 5월 방송될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