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연애의맛' 이필모♥서수연, 초고속 자녀계획 발표…"올해 안 넘길 것"

  • 이우정 인턴기자

    • 기사

    입력 : 2019.01.23 10:41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초고속 자녀계획 발표 / 사진: TV조선 제공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초고속 자녀계획 발표 / 사진: TV조선 제공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의 '청첩장 돌리는 날'이 공개된다.

    지난 주 방영한 TV CHOSUN '연애의 맛 18회분에서 '필연 커플'(이필모, 서수연 커플)은 2018년 크리스마스의 공개 청혼 이후 한 달 앞으로 다가온 결혼식을 앞두고 행복을 만끽하는 순간을 선보였다.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고르며 예복을 준비하고, 사랑이 가득 담긴 웨딩화보를 촬영하는 모습으로 두근거리는 예비 부부의 떨림을 전했다.

    이와 관련 오는 24일 방송될 '연애의 맛'에서는 이필모-서수연의 행복한 '청첩장 돌리는 날'이 담긴다. '필연 커플'은 2년 전 두 사람의 필연적인 첫 만남을 만들어준 드라마 '가화만사성'팀의 배우들을 만나 청첩장을 전하기로 한 상황. 배우 김소연, 김지호, 윤다훈 등 드라마 종영 이후에도 돈독한 관계를 맺고 있는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기쁜 마음으로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했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결혼 선배인 김소연, 김지호, 윤다훈 등 사이에서 유일하게 솔로였던 이필모에게 절친들은 "거의 얘는 포기 상태였다"라며 걱정했던 심경을 보였다. 하지만 서수연과 함께 당당한 '예비부부'로 나타난 필모가 끝없는 팔불출 면모를 드러내자 "이런 모습 처음 봐", "이런 캐릭터 아니었는데"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유부 축하 사절단'이 '필연 커플'을 향한 조언을 이어가는 가운데, 윤다훈이 "2세도 빨리 가지면 좋다"고 추천했고, 이에 이필모가 "올해 안 넘기려고 한다"며 초고속 자녀계획을 발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멤버들 중 가장 최근에 결혼했던 김소연이 이상우와의 결혼 준비 과정을 전하는가 하면, 잉꼬부부로 소문난 김지호-김호진 부부의 싸움 해결법 등 '예비 필연부부'를 위한 진솔한 이야기가 펼쳐졌다.

    제작진은 "2년 전, 이필모-서수연의 운명적인 첫 만남을 만들어줬던 뜻깊은 드라마 '가화만사성'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필연 커플'의 결혼을 축하하는 자리가 펼쳐진다"며 "사랑으로 인해 멋있게 변화한 이필모를 보며 아낌없이 축하하는 친구들의 이야기와 더불어, '예비 필연부부'의 초고속 자녀계획도 밝혀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절친들까지 빠져들게 했던 '팔불출 이필모'의 아우라와 필연 커플의 '초스피드 자녀 계획'은 오는 24일 밤 11시에 공개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