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정해인, '예쁜누나' 안판석 감독과 재회…MBC '봄밤' 출연 확정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1.29 17:24

    정해인 '봄밤' 출연 확정 / 사진: FNC 제공
    정해인 '봄밤' 출연 확정 / 사진: FNC 제공

    정해인이 '봄밤' 출연을 확정했다.


    29일 FNC엔터테인먼트는 "정해인은 오는 5월 방송 예정인 MBC 새 드라마 '봄밤'의 남자주인공으로 발탁됐다"며 "'봄밤'에서 정해인은 약사 유지호 역을 맡는다"고 밝혔다.
     
    '봄밤'은 지난해 '예쁜 누나' 신드롬을 일으킨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안판석 PD와 김은 작가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선보이는 작품으로, 방송가의 기대가 높은 상태다.
     
    특히 정해인의 부드러운 마스크와 연기 장점을 발굴한 안판석 PD와의 재회에 뜨거운 관심이 모인다. 전작에서 호흡을 맞춰 인기 신드롬을 일으킨 안판석 PD와 정해인이 차기작에서 다시 만났다는 것은 이례적인 데다 새 작품에서 보여줄 새로운 호흡에 많은 팬들의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정해인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이후 빠른 시일 내에 시청자분들과 만나고 싶었다. 그런 와중 감독님께서 좋은 제안을 주셨고, 대본을 읽었을 때 꼭 하고 싶다고 생각했다. '봄밤'에서는 지금까지 맡았던 캐릭터와 결이 다른 감정선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도전해보고 싶었다"고 전했다.
     
    한편 정해인은 영화 '유열의 음악 앨범(가제)' 촬영을 마치고 '봄밤'의 유지호 역을 소화하기 위한 준비를 해나갈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