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패션

[화보] 박신혜, 싱그러운 '봄의 여신'으로 변신

  • 이우정 인턴기자

    • 기사

    입력 : 2019.02.01 10:48

    01/06

    박신혜가 우아하고 몽환적인 아름다움을 과시했다.

    1일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여성의류 전문업체 대현이 전개하는 여성 캐릭터 브랜드 모조에스핀(MOJO.S.PHINE)의 모델로 배우 박신혜가 발탁됐다"고 밝히며 새 시즌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박신혜는 햇살 가득한 봄날을 만끽하는 사랑스럽고 우아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는 꽃과 나비 등 자연에서 오는 판타지적인 무드와 함께 페미닌하고 럭셔리한 레이디룩을 소화하며 모조에스핀의 19SS 시즌 테마인 'NATURE OF COUTRE'를 몸소 표현했다.

    박신혜는 이번 화보를 통해 다가오는 봄에 어울리는 다채로운 스타일을 제안했다. 시즌 트렌드인 파스텔 컬러를 적용한 레이스 드레스와 플로럴 프린트 드레스로 우아한 실루엣을 강조하는가 하면, 감각적인 투피스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품격 있는 스프링룩 비주얼을 완성했다.

    특히 박신혜는 모조에스핀이 선택한 국내 첫 전속 모델이다. 모조에스핀은 침체된 국내 패션시장 속에서 해를 거듭할수록 저력을 발휘하고 있는 고가 여성복 라인 브랜드로, 톱배우 박신혜와의 만남으로 업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모조에스핀 측 관계자는 "평소 박신혜 배우의 지적인 여성미와 고급스러운 이미지가 브랜드가 지향하는 콘셉트와 잘 맞아 함께 작업하게 되었다"며 "봄 기운을 만연히 느낄 수 있는 소프트한 컬러와 소재를 스타일리시하게 풀어낸 이번 모조에스핀 컬렉션으로 페미닌하면서도 럭셔리한 패션을 연출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박신혜는 현재 영화 '콜' 촬영에 한창이다. '콜'은 서로 다른 시간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극 중 박신혜는 현재를 살고 있는 여자 '서연'을 맡아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