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연우진·김세정·송재림·박지연, '너의 노래를 들려줘' 출연 확정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4.12 10:48

    '너의 노래를 들려줘' 캐스팅 / 사진: 점프, 젤리피쉬, 그랑앙세, 파트너즈파크 제공
    '너의 노래를 들려줘' 캐스팅 / 사진: 점프, 젤리피쉬, 그랑앙세, 파트너즈파크 제공

    '너의 노래를 들려줘'가 주연 라인업을 확정했다. 연우진을 필두로 김세정, 송재림, 박지연이 안방극장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12일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극본 김민주, 연출 이정미) 측은 연우진, 김세정, 송재림, 박지연 등을 주연으로 캐스팅, 4인 청춘이 만들어낼 예측불가의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오는 7월 중 첫 방송 예정인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살인사건이 있었던 '그날'의 기억을 전부 잃은 팀파니스트가 수상한 음치남을 만나 잃어버린 진실을 찾아가는 미스터리 로코다.


    먼저 미스터리 음치 알바생이자 파격적으로 오케스트라에 입단하는 객원 피아니스트 장윤 역은 연우진이 연기한다. 장윤은 홍이영의 불면증을 치유하기 위해 모닝콜이 아닌 '이브닝 콜' 아르바이트를 수행한다. 연우진의 환상적인 '이브닝 콜'을 받을 홍이영 역에는 걸그룹 구구단의 김세정이 열연한다. 홍이영은 별 볼일 없는 스펙에 배고픈 취준생 신세인 팀파니스트로 단순한 성격에 사랑지상주의자이지만 알고 보면 사연 좀 있는 여자다.


    또한, 송재림은 탁월한 쇼맨십과 매력적인 카리스마를 지닌 오케스트라 지휘자 남주완 역을 맡았다. 가차 없는 성격과 엉뚱함으로 모두를 기함하게 만들지만 '핫마에'라는 별명에 걸맞게 예술적 기질이 넘치는 동경의 대상인 인물이다. 타고난 재능을 지닌 오케스트라 제2의 바이올리니스트 하은주 역에는 박지연이 낙점됐다. 뭇 남성들의 가슴을 후려치는 하트 브레이커로 재미와 긴장을 더할 예정이라고.


    '너의 노래를 들려줘' 제작진은 "개성 넘치는 배우들의 만남으로 든든한 라인업이 완성됐다. 앞으로 네 배우가 만들어낼 케미와 시너지를 기대해 달라"며 드라마를 향한 기대감을 전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오케스트라 단원으로 분한 연우진, 김세정, 송재림, 박지연의 케미스트리를 기대케하며 허를 찌르는 미스터리 속 리얼한 청춘들의 로맨스와 코믹 터치로 시청자들의 오감만족을 전할 전망이다. 오는 7월 첫 방송.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