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슈퍼주니어 은혁 "D&E 콘서트, 최초로 시도하는 것 많아…무대에서 쿡방"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4.15 09:18

    슈퍼주니어 은혁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슈퍼주니어 은혁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은혁이 슈퍼주니어-D&E 콘서트의 기획자로 나섰다.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뮤즈라이브홀에서는 오늘(14일) 저녁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DANGER' 발매하는 슈퍼주니어-D&E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은혁과 동해는 13~14일 개최한 첫 단독 콘서트에 관련한 이야기도 언급했다.


    특히 콘서트 기획자로 나선 은혁은 '관전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최초로 시도하는 것이 있다. 큰 건 아니지만, 저희가 바캉스 콘셉트로 무대를 꾸미게 됐는데 삼겹살과 라면을 직접 요리해서 먹는다"라며 "다채로운 컨텐츠를 보여드리려고 한다. 무대에서 실제 미니 바이크를 타고 돌아다니기도 하고, D&E만의 색깔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한편 슈퍼주니어-D&E는 지난 13~14일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단독 콘서트 'THE D&E'를 개최해, 새 앨범 타이틀곡 '땡겨'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