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방탄소년단 제이홉 "에드 시런과 작업? 먼저 연락 와서 콜라보 성사"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4.17 12:50

    방탄소년단 글로벌 기자간담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방탄소년단 글로벌 기자간담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방탄소년단 제이홉이 에드 시런과 작업한 후기를 밝혔다.


    17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는 새 미니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를 발매한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2일 미니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를 발매, 새로운 연작 시리즈의 시작을 알렸다. 특히 새 앨범 4번째 트랙으로 수록된 'Make it Right'는 세계적 싱어송 라이터 '에드 시런(Ed Sheeran)'이 참여, 현실 세계의 영웅의 사랑과 치유 과정에 대한 서사를 느낄 수 있다.


    제이홉은 "에드 시런이 먼저 연락이 왔었다"라며 "평소 즐겨듣던 아티스트고, 함께 작업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흔쾌히 수락해 컬래버레이션이 성사됐다"고 밝혔다.


    이어 "섬세한 감성과 아련한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인데, 여기에 RM이 직접 작사에 참여해서 시너지가 배가 됐다. 매 앨범 마다 많은 고생을 해주는 RM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하고 싶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5월 1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퍼포머로 참여하게 됐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