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걸스데이 혜리, 신생 기획사 손 잡았다…"전담팀 만들어 전폭적 지원"(공식)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4.30 10:10

    걸스데이 혜리 / 사진: 크리에이티브 그룹 ING 제공
    걸스데이 혜리 / 사진: 크리에이티브 그룹 ING 제공

    걸스데이 모두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마지막 남은 혜리의 행보마저 새로운 기획사로 결정됐다. 걸스데이 혜리가 아닌, 이혜리로 신생 기획사 '크리에이티브 그룹 아이엔지'와 손을 잡고 새 출발을 알렸다.


    최근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혜리는 광고 컴퍼니 '크리에이티브 그룹 아이엔지 (Creative group ING)의 신생 매니지먼트 1호 아티스트로 전속 계약을 체결 했다. 혜리는 새로운 소속사를 결심하는데 있어 여러 회사의 러브콜이 있었고 고심 끝에 활발한 활동과 비전의 방향을 제시한 신생회사와 손을 잡기로 결정 했다.

    걸스데이 혜리, 신생 기획사 손 잡았다…"전담팀 만들어 전폭적 지원"(공식)

    크리에이티브 그룹 아이엔지 (Creative group ING) 측은 "혜리는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고 음악, 예능, 드라마, 영화 등 다방면에서 활동이 가능한 잠재력이 높은 아티스트로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 새로운 열정과 비전을 높이 사준 만큼 경험이 풍부한 스태프들과 함께 전담팀을 만들어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2010년 걸스데이로 데뷔한 혜리는 2014년 '진짜사나이'를 통해 국민 먹방 소녀로 인기를 얻은 뒤, 2015년 '응답하라 1988'에서 주연을 맡아 사랑스러운 배우로 자리매김 했다. 이어 '딴따라', '투깝스'등을 통해 연기자로 활동 하며 가수와 배우의 활동을 이어 나갔으며 2018년부터 '놀라운 토요일' 메인 MC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현재 tvN 수목 드라마 '미쓰리'의 출연을 두고 검토 중에 있다.


    한편 크리에이티브 그룹 아이엔지는 혜리의 새 프로필이 담긴 공식 인스타그램(@hyeri.official)을 오픈 했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