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EXID LE·정화 "재계약 불발 이유, 추후 알려드릴 것"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05.15 18:38

    EXID 정화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EXID 정화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EXID LE와 정화가 재계약 불발에 대해 입을 열었다.

    15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EXID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W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LE는 "완전체 활동을 국내에서도 이어가려고 많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화는 "재계약을 선택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저희가 추후에 정리해서 알려드릴 예정"이라며 "조금만 이해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EXID는 오늘(15일) 새 앨범 발매와 동시에 컴백 쇼케이스를 통해 팬들과 만난다. EXID의 새 앨범 'WE'는 오늘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