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기생충', 336만 관객 동원하며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6.03 10:45

    '기생충' 336만 관객 동원 / 사진: CJ 제공
    '기생충' 336만 관객 동원 / 사진: CJ 제공

    '기생충'이 누적 관객수 336만을 달성했다.


    3일 오전 7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제 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개봉 첫 주말에 278만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3,367,382명을 기록하며 개봉 첫 주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전원백수인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기생충'은 지난 5월 30일(목) 개봉과 함께 개봉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으며 개봉 2일 만에 100만 관객, 3일 만에 200만, 4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뿐만 아니라 6월 1일(토) 65%, 6월 2일(일) 57.9%의 높은 좌석 판매율까지 보이고 있어 개봉 2주 차에도 '기생충' 신드롬을 이어갈 것을 예고한다. 


    '기생충'은 특정 장르에 얽매이지 않는 신선한 전개로 예측 불가한 재미를 선사했을 뿐만 아니라, 현시대에 대한 날카로운 통찰까지 담아내며 칸 국제영화제에서 한국영화 최초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뿐만 아니라 지난 5월 30일 개봉해 CGV 골든에그지수 96%, 네이버 실관람객 9.21점 등 실관람객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아 장기 흥행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관객들은 '기생충' 관람 후 영화 속 수많은 상징들과 메시지를 해석하려는 해석 열풍을 펼치고 있음은 물론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을 두고 예술성과 상업성을 두루 갖춘 영화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영화를 관람한 뒤에도 지속되는 여운에 대해 언급하며 N차 관람 의지까지 내비치고 있다.


    언제나 통념을 깨는 동시에 허를 찌르는 상상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던 봉준호 감독의 새로운 가족희비극 '기생충'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