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나혼자산다' 남궁민, 스태프들 위해 하우스 파티 준비…'잔망美 폭발'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06.21 10:33

    '나 혼자 산다' 남궁민, 하우스 파티 준비 / 사진: MBC 제공
    '나 혼자 산다' 남궁민, 하우스 파티 준비 / 사진: MBC 제공
    '나 혼자 산다' 남궁민이 스태프들과 웃음 넘치는 식사 시간을 보낸다.

    21일(오늘)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남궁민이 지인, 스태프들과 하우스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진다. 그는 일일 MC로 등판, 손수 준비한 퀴즈를 진행하며 세상 즐거워하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에 웃음을 자아낸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남궁민은 드라마를 촬영하며 함께 고생한 스태프들과 지인을 집으로 초대했고, 본격적인 파티 준비를 위해 분주하게 움직였다. 갖가지 음식들을 폭풍 주문한 그는 배달온 음식들을 그릇에 옮겨 담아 한 상을 완성, 마치 자신이 요리한 듯 지친 모습을 보였다고.

    이어 스태프들이 익숙한 듯 집안을 활보하자 남궁민은 심혈을 다해 준비한 퀴즈를 들킬세라 허둥대며 '잔망미'를 제대로 터뜨렸다는 후문. 특히 "문제를 열심히 준비했다"며 자신의 노력을 어필하는 남궁민에게 스태프가 장난을 치자 진심으로 서운한 반응을 보여 그가 선보일 일일 MC로서의 활약에 기대감을 높였다.

    스태프들과 즐겁게 식사를 마친 남궁민은 이내 블루투스 마이크를 꺼내오며 퀴즈의 시작을 알렸다. 그런 그의 모습이 익숙한 듯 스태프들은 열띤 환호를 보냈다. 남궁민은 직접 예행 연습까지 마친 퀴즈를 내며 고전하는 스태프들의 모습을 기대했지만, 예상외로 선전하는 스태프들에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는 전언.

    또한, 남궁민은 스태프들이 모두 떠난 후 혼자만의 시간으로 하루를 마무리했다. 맥주 한 캔을 들고 게스트룸에 들어선 그는 자신이 연기한 장면들을 돌려보며 연기 공부에 몰입해 일상 속에서도 계속되는 그의 열정을 드러냈다고.

    한편, 가족 같은 이들과 더할 나위 없는 시간을 보낸 남궁민의 하루는 오늘(2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