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호텔델루나' 강미나 "아이유 선배님과 촬영 때 많이 배워야겠다는 생각"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7.08 15:55

    '호텔 델루나' 강미나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호텔 델루나' 강미나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호텔 델루나' 강미나가 이지은의 연기에 많은 영감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8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에서는 tvN 새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홍미란, 연출 오충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달처럼 고고하고 아름답지만 괴팍한 사장과 함께 운영하며 생기는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호로맨스 드라마. 강미나는 <호텔 델루나> 인턴으로 내면에 기구한 사연이 있는 '김유나'를 연기한다.


    많은 선배들과 함께 작품을 하는 만큼, 아직 신예인 강미나로서는 배우는 것이 많은 현장일 터. 이에 대한 질문을 받자 강미나는 "아이유 선배님과 촬영을 할 때 많은 것을 배워야겠다고 생각했다"라며 "진짜 상황에 딱 맞는 분위기로 연기를 하셔서 모니터도 다 보고 있고, 감독님께도 촬영이 없는 날에 놀러가도 되냐고 물어봤을 정도로 많이 배우고 싶었다"고 답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는 오는 13일(토) 밤 9시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