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멜로가 체질' 공명, '극한직업' 이병헌 감독과 두 번째 인연…'청순미 장착' 신입사원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07.10 11:17

    '멜로가 체질' 공명, 청순한 신입사원 스틸 공개 / 사진: 삼화네트웍스 제공
    '멜로가 체질' 공명, 청순한 신입사원 스틸 공개 / 사진: 삼화네트웍스 제공
    '멜로가 체질' 공명의 첫 스틸이 베일을 벗었다.

    10일(오늘)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극본 이병헌·김영영, 연출 이병헌·김혜영) 측이 지켜주고 싶은 청순미를 간직한 신입사원으로 분한 공명의 스틸을 공개했다.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표 수다블록버스터. 극 중 공명은 드라마 제작사에 갓 입사한 마케팅팀 신입사원 '추재훈' 역을 맡았다. 그는 험난한 드라마 판에서 한주(한지은)와 찰떡궁합으로 다양한 위기상황을 헤쳐나갈 예정이다.

    최근 영화 '극한직업'을 통해 뜻밖의 코믹 연기로 관객들에게 폭탄 웃음을 선사했던 공명. 그의 연기 스펙트럼은 '멜로가 체질'을 통해 더욱 확장될 전망이다. 공명은 재훈 캐릭터에 대해 "패기와 열정이 가득한 청년"이라며 "무엇이든 열심히 하려고 하는 신입사원이지만, 일을 향한 열정 외에도 다양한 매력을 가진 인물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마냥 순진하고 해맑아 보이는 그에게도 반전 속사정이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공명은 주방에서 집게를 들고 당황한 얼굴을 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영화 '극한직업'에서 치킨과 깊은(?) 연을 맺었던 공명이 또다시 집게를 들게 된 이유가 무엇일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특히, '극한직업'의 막내 형사 이름도 '재훈'이었던 바, '멜로가 체질'에서는 또 어떤 '재훈'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지 관심이 쏠린다. 공명은 "이병헌 감독님과 또 함께 작품을 할 수 있다는 점이 '멜로가 체질'을 선택한 가장 큰 이유"라며 "감독님과 함께하는 모든 시간이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공명은 "'멜로가 체질'은 보시는 모든 분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드라마다"라며 "재훈뿐만 아니라 눈 돌릴 틈 없는 입체적인 캐릭터들이 포진돼있다. 인물 각각의 매력에 집중한다면 더욱 흥미로울 것 같다"고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은 '보좌관' 후속으로 오는 26일(금)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