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레벨업' 김상우 감독 "성훈, 이제껏 본 사람 중 가장 많이 먹어…솔직한 매력 있다"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07.10 16:07

    드라맥스, MBN '레벨업'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드라맥스, MBN '레벨업'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레벨업' 김상우 감독이 성훈 캐스팅 비화를 공개했다.

    10일 서울 서초구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극본 김동규, 연출 김상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레벨업'은 회생률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와 게임 덕후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김상우 감독은 "성훈 씨를 처음 만났을 때 저는 성훈 씨를 몰랐다. 제가 연기자들을 만날 때 사전 정보를 갖지 않고 만나는 스타일이다"라며 "(미팅 장소가) 어려운 자리였을 텐데 성훈 씨가 굉장히 많이 먹었다. 이렇게 많이 먹는 사람을 처음 봤고, 미팅 후 제작자들끼리 '이 정도로 고기를 먹고 갔는데 (출연) 안 하면 안된다'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성훈 씨는 제가 생각한 것보다 훨씬 더 솔직하고 밝고 깊이 있는 연기자였다. 성훈이라는 연기자와 같은 배를 탈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은 오늘(10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