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신입사관 구해령' 박기웅 "손현주·박진희와 경쟁? 시청률 저희가 가져가겠다"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07.17 16:06

    '신입사관 구해령'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신입사관 구해령'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신입사관 구해령' 박기웅이 시청률 경쟁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17일(오늘) 오후 서울 마포구 MBC 사옥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연출 강일수·한현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의 '필' 충만 로맨스 실록.

    이림(차은우)의 형이자 왕위 계승 서열 1위의 왕세자 '이진' 역은 박기웅이 연기한다. 이진은 동생 이림을 지극히 아끼는 온화하고 다정한 형으로, 궁에서 외롭게 생활하는 이림에게 마음 놓고 의지할 수 있는 편이 되어주곤 한다. 무엇보다 그는 '여사'의 탄생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인물.

    박기웅은 이번 작품을 통해 '리턴' 때 호흡을 맞춘 배우들과 시청률 경쟁을 하게 됐다. 이에 대해 "제가 악역을 해야 승률이 100%인데, 이번에는 저희 작품의 색깔이 타사 드라마와 다르다. 저와 친한 봉태규 형, 이기우 형, 박진희 선배님이 같은 작품 하시고, 반대에서는 손현주 선배님도 작품하고 계시다"며 "일단 시간대가 좀 다르고, 저희 작품은 유일하게 사극이자 색채가 밝은 작품이다. 선배님들 시청률은 제가 가져가겠다"라고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늘(17일)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