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레벨업' 성훈, 한보름·차선우 애틋한 포옹 포착…'삼각관계 본격화'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07.25 18:23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 관계 변화 시작 / 사진: iHQ 제공
    '레벨업' 성훈-한보름-차선우, 관계 변화 시작 / 사진: iHQ 제공
    '레벨업' 성훈, 한보름, 차선우가 본격 삼각 로맨스를 시작한다.

    25일(오늘)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레벨업'(극본 김동규, 연출 김상우) 측이 신연화(한보름)와 곽한철(차선우)이 함께 있는 모습을 안단테(성훈)가 굳은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앞서 곽한철은 부도난 게임회사 조이버스터의 행사 부스를 철거하기 위해 부산을 방문한 신연화를 우연히 만나게 되고, 그녀의 거침없는 행동에 심쿵하게 되면서 그녀에게 설렘을 느끼게 됐다. 여기에 곽한철이 유성CRC에 입사하게 된 후 신연화와의 재회를 통해 세 사람은 인연을 이어나갔다.

    이 가운데 신연화와 곽한철이 포옹하는 장면이 포착돼 이들의 만남에 궁금증이 쏠린다. 울고 있는 신연화와 그런 그녀를 애틋하게 바라보는 곽한철의 모습에서 친구 사이로 친분을 유지해 오던 두 사람에게 어떤 사건이 있었는지 궁금해진다.

    또한, 두 사람의 모습을 차갑게 바라보는 안단테의 날카로운 시선이 포착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앙숙관계이던 신연화에게 조금씩 마음을 열어가던 안단테가 어떤 변화를 보이게 될지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각기 다른 시선이 오가는 세 사람의 만남은 오늘(25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레벨업'에서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