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대본 열정+밝은 웃음 빛나는 비하인드컷 공개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08.30 11:13

    '신입사관구해령' 신세경 비하인드 스틸컷 / 사진: 나무엑터스 제공
    '신입사관구해령' 신세경 비하인드 스틸컷 / 사진: 나무엑터스 제공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의 열정과 웃음 가득한 현장이 포착됐다.


    30일 나무엑터스 측은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의 타이틀롤로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신세경의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女史)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의 '필' 충만 로맨스 실록을 그리는 드라마로, 신세경은 조선 최초의 여사(女史) 구해령을 연기한다.


    공개된 스틸 속 신세경은 대본에 몰두하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드라마의 오프닝부터 엔딩까지, 60여 분의 이야기를 이끄는 구해령을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쉬는 시간 틈틈이 대본에 집중하는 것. 특히 언제 어디서나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는 것은 기본, 대본 속 지문 하나하나까지 꼼꼼하게 살피는 등 캐릭터에 오롯이 몰입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을 펼치는 신세경의 모습에서 쏟아지는 호평의 이유를 찾을 수 있다.


    또 다른 스틸에서는 신세경의 사랑스러운 매력이 묻어나는 순간이 담겼다. 기승을 부린 더위를 단번에 잊게 만들 만큼, 신세경은 싱그러운 미소를 짓거나 장난기 가득한 면모를 선보이는 등 매 촬영 때마다 활기찬 에너지로 현장의 사기를 높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신세경은 진정한 사관으로 성장해나가고 있는 구해령을 자신만의 호흡으로 완성해나가고 있다. 대중의 높은 신뢰를 받았던 연기력은 한층 더 깊어졌고, 눈빛과 표정 등 작은 디테일까지 놓치지 않는 섬세한 표현력은 드라마의 몰입도를 높이며 다시금 '믿고 보는 배우'의 위력을 입증하고 있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은 매주 수, 목 밤 8시 55분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