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멜로가 체질' 안재홍 "'심쿵남' 수식어? 멜로가 체질인 것 같아" 너스레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09.06 16:17

    '멜로가 체질' 기자간담회 / 사진: JTBC 제공
    '멜로가 체질' 기자간담회 / 사진: JTBC 제공
    '멜로가 체질' 안재홍이 새 수식어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극본 이병헌·김영영, 연출 이병헌·김혜영)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표 수다블록버스터.

    극 중 안재홍은 스타 드라마 PD이자 흥행 보증수표 '손범수'로 분한다. 성공한 감독이지만 어느 날부터 삶에 아무런 재미를 느끼지 못하게 된 범수는 드라마 작가 임진주와 이상한 로맨스를 시작하게 된다.

    이번 작품을 통해 '심쿵남', '완벽남주'라는 수식어를 갖게 된 안재홍은 "저는 멜로가 체질이라고 생각한다"며 농담을 건넸다.

    이어 "워낙 대본에서부터 묘사나 상황 설정을 잘 해주셨다"며 "개인적으로 여운이 남는 작품을 좋아하는 편인데, 최대한 담백하게 연기를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그 여운이 오래오래 시청자분들께 남았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멜로가 체질'은 오는 7일(금)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