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방송

[화보] 김선호 "'다음 작품도 같이하고 싶은 배우'가 목표"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0.24 09:46

    01/04

    김선호가 한결같은 목표를 밝혔다.

    24일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패션 매거진 <아레나>와 함께 한 최근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에 출연 중인 김선호의 11월 화보를 공개했다. 사진 속 김선호는 우수에 찬 눈빛으로 깊어진 가을 감성 분위기를 발산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화보 촬영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김선호는 "연극을 경험한 시간은 내게 분명 가장 소중한 시간이고, 반드시 필요한 과정이었다. 그 시간들이 여기까지 날 이끌어줬다고 생각한다"라며 연극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선호는 오는 11월부터 대학로 해오름예술극장에서 공연되는 연극 'Memory in dream'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이어 "난 더딘 사람이다. 지금도 가끔씩 말하는데, 나는 기회가 빨리 온 편이다. 과분할 정도로 그렇다. 거기에는 함께 연기해온 훌륭한 선배, 동료 연기자들이 있다. 그들이 날 이만큼 성장시켜줬다고 생각한다"고 자신만의 생각을 진중하게 드러냈다.
     
    여전히 변하지 않는 목표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김선호는 "연기를 처음 시작하면서부터 지금까지 나는 변함없이 '다음 작품도 같이하고 싶은 배우'가 목표였다"라며 "모든 직업이 그렇겠지만 연기도 정말 쉽지 않다. 하면 할수록 어렵더라. 그래서 늘 더 좋은 배우가 되고 싶었다. 치열하게 고민하고, 해석하고 연기해내는, 그런 좋은 배우가 되고 싶다"라고 진심을 전했다.
     
    한편 김선호의 더 많은 화보 사진과 인터뷰 내용은 패션 매거진 <아레나> 11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