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VIP' 이상윤 "신재하, 내게 많이 의지…떠나있을 때 많이 힘들어 해"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0.25 16:09

    VIP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VIP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VIP' 이상윤이 신재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5일 서울 양천구 SBS 목동 사옥에서는 SBS 새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VIP'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로, 이상윤은 신중하고 책임감이 강해, 일에 있어서는 완벽주의자인 VIP 전담팀 팀장 '박성준'을 맡는다.


    특히 극이 '여성 중심 드라마'인 만큼, 이상윤과 신재하는 서로를 많이 의지했다고. 신재하는 "누나들이 워낙 잘 챙겨준 덕분에 외롭지 않고 행복한 현장이었다"라고 말했지만, 이상윤은 "제가 정확히 알고 있는데, 극 중 제가 잠깐 떠나있을 때가 있다. VIP 전담팀에 혼자 남게 되는데, 그 때쯤 오랜만에 만나서 이야기를 들으니까 많이 힘들어보였다. 말하지 못했던 속내를 저에게 털어놨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제가 없을 때 촬영을 하면 가끔 현장 사진이 올라오는데, 재하 씨는 없다. 사진을 찍고 있는 것이다. 누나들 사진을 찍어주느라 바빴고, 되게 외로워했다. 제가 많이 의지가 됐을 거에요"라며 확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신재하는 "사진은 제가 좋아서 찍은 것이고, 상윤 형은 그냥 보고 싶었다"라고 해명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VIP'는 오는 28일(월) 밤 10시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