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99억의 여자' 조여정, 김강우와 강렬한 첫 만남…'알 수 없는 분위기'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1.04 11:28

    '99억의 여자' 조여정-김강우 첫 만남 / 사진: KBS 제공
    '99억의 여자' 조여정-김강우 첫 만남 / 사진: KBS 제공

    '99억의 여자' 조여정과 김강우의 강렬한 만남이 포착됐다.


    4일 KBS 2TV 새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극본 한지훈, 연출 김영조) 측은 조여정과 김강우의 강렬한 첫 만남을 담은 스틸컷을 공개했다.


    '99억의 여자'는 우연히 99억을 손에 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조여정이 맡은 '정서연'은 희망 없는 삶에 미련조차 남지 않은 여자지만, 현금 '99억'이라는 인생 최대의 기회가 찾아오고, 현금 99억을 지키기 위해 사력을 다해 싸운다. 김강우가 연기하게 될 '강태우'는 전직 형사였다가 그만둔 인물로, 유일한 희망이었던 동생이 죽은 후, 동생의 죽음의 비밀을 파헤치다 정서연과 만나게 된다.


    이처럼 각자 가슴 아픈 사연을 가진 조여정과 김강우의 강렬한 첫 만남은 존재만으로도 호기심을 자극하는 가운데, 두 사람의 알 수 없는 표정과 분위기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현금 99억을 지키려는 여자와 동생의 죽음의 비밀을 밝히기 위해 '99억'의 진실을 캐려는 남자의 앞날에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오는 11월 말 첫 방송될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