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HD영상] '범바너2' 이승기 "강호동VS유재석? 韓 예능계 책임지는 두 분께 수학하는 마음"

  • 이우정 기자

  • 영상 허준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1.08 16:17

    넷플릭스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넷플릭스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이승기가 강호동, 유재석의 차이점을 언급했다.

    8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점에서 넷플릭스 예능프로그램 '범인은 바로 너 시즌2'(이하 '범바너2') 제작발표회가 열려 장혁재, 조효진, 김주형 PD를 비롯해 유재석, 김종민, 이승기, 박민영, 엑소 세훈, 구구단 세정이 참석했다.

    '범인은 바로 너 시즌2'는 추리가 허당이라 손발이 바쁜 허당 탐정단의 본격 생고생 버라이어티.

    이날 이승기는 '강호동 라인'에서 벗어나 유재석과 함께 프로그램을 하게 된 장단점을 언급했다. 그는 "많은 분들이 저와 호동 형님이 함께 있는 그림을 익숙해하셔서, 재석 형님과 하는 거에 대해 색다르게 봐주시고 관심을 가져주시는 것 같다"고 운을 뗐다.

    이어 "대한민국 예능계를 책임지는 두 MC께 수학한다는 느낌으로 배우고 싶었다. 그래서 늘 재석 형님과 프로그램을 하고 싶었다"며 "'범바너'를 하게 된 가장 큰 계기도 재석 형님"이라고 말했다.
    '범인은 바로 너!' 이승기를 당황시킨 질문 "유재석vs강호동?"
    특히 이승기는 유재석과 강호동의 다른 스타일을 언급하며 눈길을 끌었다. 이승기는 "제가 고민이 많은 시기에 프로그램에 합류했는데, 재석 형님이 제 고민을 들어주시고 공감해주시면서 해결책을 제시해주셨다"며 "그렇다고 호동 형님이 공감해주지 못한다는 게 아니고, 호동 형님은 '괜찮다 하면 된다' 하는 식으로 격려를 해주는 스타일이라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고 전했다.

    여기에 강호동-유재석과 호흡을 맞췄던 김종민은 "두 분의 단점을 꼽자면 둘 다 못생겼다는 것"이라며 "재석 형은 소식이 단점이다. 또, 호동 형은 몸을 쓰지만, 재석 형은 입을 쓴다. 말이 너무 많다"고 솔직한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범인은 바로 너 시즌2'는 오늘(8일) 오후 5시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공개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