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어하루' 김혜윤X로운, 알콩달콩 데이트 중 불청객 맞이…'그림 같은 투샷'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11.14 13:40

    '어하루' 김혜윤-로운, 데이트 스틸 공개 / 사진: MBC 제공
    '어하루' 김혜윤-로운, 데이트 스틸 공개 / 사진: MBC 제공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과 로운이 알콩달콩 데이트를 즐긴다.

    14일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인지혜, 연출 김상협) 측이 김혜윤(은단오 역)과 로운(하루 역)이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공개했다.

    앞서 은단오(김혜윤)와 하루(로운)는 불행한 미래가 코앞으로 다가와 있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좌절하지 않고 운명 개척을 위한 도전을 계속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하루와의 행복한 시간을 오롯이 즐기고 싶어 자신이 수술하게 된다는 사실을 숨기는 은단오와, 그녀의 죽음을 짐작하고 운명을 바꾸기 위해 갖은 방법으로 노력하는 하루의 모습이 그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처럼 '단하루 커플'의 풋풋한 사랑이 무르익으며 따뜻한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가운데, 오늘(14일) 공개된 사진에는 아름다운 풍경 속 데이트를 즐기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은단오와 하루는 함께 도시락을 나눠 먹고 자전거를 타는 등 여느 청춘 연인들처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어 흐뭇한 웃음을 짓게 만든다.

    이때 달달한 데이트를 방해(?)하는 귀여운 불청객들이 나타나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유원지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두 사람의 앞에 나타난 신새미(김지인)와 안수철(김현목)의 갑작스러운 등장에 당황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는 은단오와 하루의 모습이 포착, 어떤 해프닝이 벌어질지 오늘(14일) 방송에 대한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또다시 심장에 통증을 느낀 듯 쓰러져 있는 은단오와 그런 그녀를 옆에서 부축하는 하루의 모습도 함께 공개돼 위기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과연 이들이 꿈처럼 즐거운 하루를 즐겁게 마무리할 수 있을지, 갈수록 건강이 악화되며 아슬아슬한 분위기를 형성해 가는 은단오가 정해진 미래를 이겨내고 목숨을 구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갈수록 애틋함을 더해가는 은단오와 하루의 사랑스러운 러브라인과 운명을 바꾸기 위한 엑스트라들의 고군분투는 오늘(14일) 밤 8시 55분 방송되는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