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임재현 측 "박경, 허위사실 유포 책임 물을 것"(공식)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11.25 09:56

    임재현 측, 박경에 강경대응 예고 / 사진: 디원미디어, 세븐시즌스 제공
    임재현 측, 박경에 강경대응 예고 / 사진: 디원미디어, 세븐시즌스 제공
    임재현 측이 박경의 '음원 사재기'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25일 임재현 소속사는 "지난 24일 박경 씨가 제기한 임재현 관련 사재기 위혹에 대해 전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린다"며 "'사재기에 의한 차트조작'은 명백한 범죄행위이며, 당사와 아티스트는 그런 범죄행위를 저지른 사실이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박경 씨가 그런 범법자를 지칭하며 저희의 명예를 훼손하는 것에 심각한 유감을 표하며, 당사는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책이을 묻고 법률검토를 통해 강경 대응할 것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4일 박경은 자신의 SNS에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 싶다"며 음원 사재기 의혹이 일었던 가수들의 실명을 거론했다. 이에 박경 측은 "실명이 거론된 분께 사과 말씀드린다"며 "박경은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려는 의도는 없었다. 현 가요계 음원 차트 상황에 대한 발언이었다. 직접적이고 거친 표현으로 불편을 드렸다면 너른 양해를 구한다"고 사과했다.

    ◆ 다음은 임재현 소속사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가수 임재현 소속사 입니다.

    지난 11월24일 '박경'씨가 제기하신 저희 아티스트 관련 사재기 의혹에 대해서 전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립니다.

    '사재기에 의한 차트조작'은 명백한 범죄행위이며, 당사와 아티스트는 그런 범죄행위를 저지른 사실이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박경 씨가 그런 범법자를 지칭하며 저희의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를 공개적으로 하신 것에 심각한 유감을 표하며, 저희 당사는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책임을 묻고 법률검토를 통해 강경대응 할것임을 알려드립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