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바이브 측, "음원 사재기 프레임 씌워져…해명 위해 조사 기관 협조 촉구"(공식입장)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2.03 11:20

    바이브 음원사재기 해명 / 사진: 메이저나인, 세븐시즌스 제공
    바이브 음원사재기 해명 / 사진: 메이저나인, 세븐시즌스 제공

    바이브가 음원 사재기 누명에 대한 억울함을 토로했다.


    3일 바이브 측은 "지난달 24일 한 아티스트의 발언으로 생각지도 못한 당황스러운 상황을 맞이했다"라며 "며칠이 흐르자 그 허위사실은 저희에게 불명예스러운 낙인으로 돌아왔다. 치욕스러운 꼬리표가 따라붙어, 사실이 아니라고 이야기해도 믿지 않았다. 다른 어떤 것보다 공정한 절차를 통해 사실이 아님을 증명하고자 했지만, 그 사이 시간이 지났고, 사람들은 왜곡된 진실을 믿고 거들기 시작했다"라고 그간의 상황을 밝혔다.


    앞서 박경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몇몇 아티스트의 실명을 거론하며 이들처럼 '사재기하고 싶다'는 글을 게재했고, 실명이 거론된 아티스트들을 모두 법적 대응을 예고한 상황이다.


    이에 바이브 측은 자신들이 프레임이 씌워진 가수가 되어있을 것 같아 염려된다며 "어떤 범죄가 될 만한 행동을 하지 않았음을 스스로 증명하기 위해, 그리고 이런 일들을 불거지게 한 음원 사재기라는 잘못된 행동을 저지른 누군가를 찾아내기 위해, 현재 저희는 조사가 가능하다 생각되는 모든 기관에 자발적으로 조사를 요청했고, 협조를 촉구했다"라고 설명했다.


    "공정한 절차를 거쳐 저희의 결백이 증명되기를 기다리고 있다"며 바이브 측은 "문제가 제기됐던 팀들만이라도 자료를 검토할 수 있기를 저희 역시 간절히 바라는 바다. 가요계 불신을 조장하는 음원 사재기는 뿌리 뽑혀야 한다는 것에 적극 동의한다. 더 이상 카더라가 아닌 분명하고 정확한 증거를 제시하여 누가 죄를 저지른 사람인지 진실을 밝혀주시길 바란다"라고 호소했다.

    바이브 측, "음원 사재기 프레임 씌워져…해명 위해 조사 기관 협조 촉구"(공식입장)
    바이브 측, "음원 사재기 프레임 씌워져…해명 위해 조사 기관 협조 촉구"(공식입장)

    ◆ 이하 바이브 '음원 사재기' 관련 해명글 전문.


    지난달 24일 한 아티스트의 발언으로 인해 생각지도 못한 당황스러운 상황을 맞이했습니다. 그 발언은 명백히 허위 사실이었기에 처음 해당 사안을 접했을 때에는 그저 실수라 생각했습니다. 소속사를 통해 사실과 다른 부분은 바로잡고, 사과는 했으면 좋겠다는 의사를 대신 전달했습니다.


    하지만 '게시물은 삭제했으나 사과는 힘들 것 같다'는 대답을 받았고, 며칠이 흐르자 그 허위 사실은 저희에게 불명예스러운 낙인으로, 프레임으로 돌아왔습니다. 논란은 무분별하게 확산되기 시작했으며, 치욕스러운 꼬리표가 따라붙기 시작했고, 사실이 아니라고 아무리 이야기를 해도 믿지 않았습니다.
     
    이에 저희는 다른 어떤 것보다 공정한 법적 절차를 통해 사실이 아님을 증명하고자 했습니다. 하지만 법적 절차를 밟는 데에는 시간이 걸렸고 그러는 사이 1주일이 지났습니다. 사람들은 왜곡된 진실을 믿고 조금씩 거들기 시작했습니다. 내가 들었다. 누가 그랬다더라 등 증거 없는 소문이 자극적인 이슈로, 자극적인 키워드로 맞춰지면서 저희의 음악과 가족들에게까지 입에 담지 못할 악플이 쏟아졌습니다.


    지금 이 속도대로 진행되었다가는 몇 개월 후 조사 결과에 대한 발표가 나더라도 늦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과거 비슷한 몇몇의 사례들처럼 이미 불명예스러운 낙인이 찍힌, 허위 사실로 만들어진 프레임이 씌워진 가수가 되어있을 것 같았기 때문입니다.
     
    오랜 시간 그저 음악만 해왔을 뿐 그 어떤 범죄가 될 만한 행동을 하지 않았음을 스스로 증명하기 위해, 그리고 이런 일들을 불거지게 한 음원 사재기라는 잘못된 행동을 저지른 누군가를 찾아내기 위해, 현재 저희는 조사가 가능하다 생각되는 모든 기관(카카오엠,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벅스뮤직, 드림어스컴퍼니, 지니뮤직, 문화체육관광부, 공정거래위원회, 대한가수협회, 국회의원 안민석,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한국저작권보호원, 한국음악콘텐츠협회, 한국음악산업협회, 한국콘텐츠진흥원, 방송통신위원회, 한국매니지먼트연합)에 자발적으로 조사를 요청하였고, 협조를 촉구하였습니다.


    그리고 적법하며 공정한 절차들을 거쳐 저희의 결백이 하루라도 빨리 증명되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것이 좀 더 빨리 가능할 수 있도록, 다른 무엇보다도 유통사에서 사실 증명을 위한 자료 확인을 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문제가 제기됐던 팀들만이라도 자료를 검토할 수 있기를 저희 역시 간절히 바라는 바입니다. 더불어 이 사안들이 반드시 명명백백히 밝혀질 수 있도록 여러분들께서도 대외적인 목소리를 높여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이 문제를 거론한 사람들 역시 자신이 뱉은 말에 엄중한 무게와 책임이 있다는 것을 직시하고, 더 이상 카더라가 아닌 분명하고 정확한 증거를 제시하여 누가 죄를 저지른 사람인지 진실을 밝혀주시길 바랍니다.


    바이브는 가요계 불신을 조장하는 음원 사재기는 뿌리 뽑혀야 한다는 것에 적극 동의하는 바입니다. 바이브는 허위 사실로 비롯된 피해자이자 동시에 가요계 선배로서 저희 또한 바이브의 음악 인생 전부를 걸고 명백하게 이 부분을 증명해 나갈 것임을 밝힙니다.

    최신 이슈기사

    송하예 측, "정민당에서 사재기 언급? 변호사 대응 후 강경 대응할 예정.. 하나영 기자
    임재현 측, "'그알' 편파 방송…사재기 명단 공개+정정 보도 요청"(전.. 이우정 기자
    바이브·닐로·장덕철 측, '그알' 음원 사재기 보도 반박…"오해 부른 편.. 이우정 기자
    김나영 측, "음원 사재기? 비정상적 패턴無…악플러 상대 고소장 접수"(.. 하나영 기자
    박경, 블락비 지원사격 속 첫 토크 콘서트 성공적 마무리…특별한 추억 선.. 하나영 기자
    블락비 재효 측, "입대 후 병증 재발해 귀가 조치…재검 후 5급 판정".. 하나영 기자
    김나영 측 "음원 사재기? 상상도 못 해…악의적 행위, 강경 대응할 것".. 이우정 기자
    송하예 측 "오늘(29일) 악플러 고소…정기적 법적 대응 이어갈 것"(공.. 이우정 기자
    송하예 측 "박경, 허위사실적시 명예훼손으로 고소장 접수"(공식입장) 이우정 기자
    '깜짝 역주행→일간차트 진입'…'사람'들은 왜 박경의 '자격지심'을 스밍.. 하나영 기자
    장덕철 측 "박경, 씻을 수 없는 상처 줘…강경대응 할 것"(공식) 이우정 기자
    송하예·황인욱·전상근 측, "사재기 의혹 사실무근…박경에 법적 대응할 것.. 이우정 기자
    임재현 측 "박경, 허위사실 유포 책임 물을 것"(공식) 이우정 기자
    바이브 측 "블락비 박경, 악의적 발언 사과 無…강경 대응할 것"(공식) 이우정 기자
    박경 측, "바이브처럼 사재기? 특정인 명예훼손 NO…음원 차트 루머에 .. 하나영 기자
    박경, 연말 첫 단독 콘서트 '박경의 멜로디' 개최…블락비 지원 사격 이우정 기자
    블락비 박경, 새 싱글 '사랑을 한 번 할 수 있다면'으로 감성 저격 예.. 하나영 기자
    [인터뷰②] 지코, '프로듀서' 향한 꿈은 ing…"이제 첫 단계인 것 .. 하나영 기자
    [인터뷰①] "지치고 외로울 때도 찾아주셨으면"…지코는 언제나 '공감'을.. 하나영 기자
    [더★이슈] 닐로 측, "'음원 사재기 사실NO" 법적대응 예고(전문) 더스타 하나영 기자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