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열정+웃음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2.05 11:13

    '백두산' 비하인드 스틸컷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백두산' 비하인드 스틸컷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백두산'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틸이 베일을 벗었다. 


    5일 CJ엔터테인먼트 측은 영화 '백두산'의 이병헌, 하정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의 열정과 웃음이 가득한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열정적인 배우들의 모습과 훈훈한 현장 분위기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더 끌어올린다.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열정+웃음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열정+웃음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
    먼저 북한 무력부 소속 일급 자원 '리준평' 역 이병헌이 캐릭터에 완벽하게 몰입한 스틸은 북한 요원 캐릭터에 첫 도전한 이병헌의 색다른 연기 변신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촬영 현장에서 미소를 잃지 않는 이병헌은 영화 속 카리스마 넘치는 캐릭터와는 또다른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열정+웃음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열정+웃음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
    이어 특전사 EOD 대위 '조인창' 역 하정우는 진지한 모습부터 장난기 넘치는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으로 미소를 자아낸다. 여기에 이병헌과 하정우의 화기애애한 모습을 담은 스틸은 '백두산'을 통해 첫 호흡을 맞추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팽팽한 연기 시너지와 케미에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열정+웃음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열정+웃음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 공개

    또한, 백두산 화산 폭발 전문가 지질학 교수 '강봉래'로 분한 마동석의 연기 열정을 담은 스틸은 '백두산'을 통해 보여줄 반전 매력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며 작전을 계획하는 '전유경' 역 전혜진, 그리고 반드시 살아남아야 하는 '최지영' 역 배수지가 진지하게 촬영에 임하는 모습은 영화의 몰입도를 배가시킬 이들의 섬세한 연기력을 기대케한다.


    한편, 백두산 화산 폭발이라는 소재와 참신한 상상력으로 새로운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할 영화 '백두산'은 오는 12월 19일(수) 개봉 예정이다.

    최신 이슈기사

    [현장취재] "이병헌·하정우의 '버디' 무비"…'백두산'을 봐야 할 이유.. 하나영 기자
    [HD영상] '백두산' 하정우 "배수지 별명? '배회장님', 나이에 맞지.. 하나영 기자
    [HD영상] '백두산' 하정우 "펭수와 만남? 부모님이 기뻐하셨다…인기에.. 하나영 기자
    '백두산' 배수지 "혼자라서 외로웠다…덕분에 몰입할 수 있었던 촬영 현장.. 하나영 기자
    '백두산' 이병헌 "하정우와 첫 연기 호흡? 늘 기대만 하다가 이뤄져서 .. 하나영 기자
    '백두산' 전혜진 "잘 먹을 것 같은 마동석, 밥 먹을 때 생각보다 까다.. 하나영 기자
    '백두산' 하정우 "배수지와 부부 호흡? 처음과 끝에 만나…'말은 된다'.. 하나영 기자
    '백두산' 배수지 "'배가본드'와 달리 재난을 온몸으로 맞이하고 이겨낸다.. 하나영 기자
    '백두산' 이병헌 "약 2년 만에 영화 복귀…어색한 느낌도 있고, 긴장돼.. 하나영 기자
    '백두산' 이병헌·하정우·배수지, 예측불가 전개 예고하는 보도스틸 공개 하나영 기자
    '백두산' 이병헌, 첫 북한 요원 캐릭터 위한 '디테일'…이래서 '연기 .. 하나영 기자
    '자이언트 펭TV' 펭수, 유튜브 7개월 만 100만 구독자 돌파…"팬분.. 이우정 기자
    '백두산' 이병헌·하정우, 압도적 시너지 담은 메인 포스터 공개…19일 .. 하나영 기자
    '백두산' 마동석, '액션장인→뇌섹남'으로 180도 연기 변신 예고 하나영 기자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