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간택' 이열음 "사극 도전? 솔직X순수한 캐릭터 맡아 부담감 덜었다"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12.12 18:39

    TV CHOSUN '간택'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TV CHOSUN '간택'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간택' 이열음이 작품의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TV CHOSUN 새 토일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극본 최수미, 연출 김정민)(이하 '간택') 제작발표회가 열려 김정민 감독을 비롯해 진세연, 김민규, 도상우, 이열음, 이시언이 참석했다.

    '간택'은 정통 왕조 이씨(李氏)가 아닌 자들에게 허락된 조선 최고의 지위, '왕비'의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목숨 건 경합을 벌이는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

    극 중 이열음은 좌의정 조흥견의 딸이자 왕의 여인이 되고 싶은 '조영지'로 분한다. 정치나 야망에 무관심한 그는 오로지 왕의 연심을 얻고자 노력한다.

    데뷔 후 사극에 첫 출연하는 이열음 역시 도전적인 마음으로 작품에 임했다고 전했다. 그는 "첫 사극이어서 부담도 많았고, 두렵기도 했는데, 아무래도 좋은 배우분들, 감독님과 함께해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마음으로 촬영하고 있다"며 "영지가 감정 표현에 있어서 솔직하고 순수한 캐릭터라 사극에 대한 부담감을 살짝 덜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간택'의 매력에 대해 사극이어도 딱딱하지 않고, 유쾌한 부분도 있는 드라마"라며 "사랑의 표현 방식이 다 달라서 그런 부분이 관전 포인트가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TV CHOSUN '간택'은 오는 14일(토)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