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터치' 주상욱X김보라, 2인 포스터 속 극과 극 표정…'예측불가 케미 예고'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19.12.16 11:12

    '터치' 주상욱-김보라, 2인 포스터 공개 / 사진: MI, 스토리네트웍스 제공
    '터치' 주상욱-김보라, 2인 포스터 공개 / 사진: MI, 스토리네트웍스 제공
    '터치' 주상욱, 김보라의 2인 포스터가 베일을 벗었다.

    16일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극본 안호경, 연출 민연홍) 측이 주상욱(차정혁 역), 김보라(한수연 역)의 2인 포스터를 공개, 밀착 뷰티 로맨스에 기대감을 높였다.

    '터치'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초밀착 뷰티 로맨스로 다양한 볼거리와 유쾌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하는 2인 포스터는 주상욱과 김보라의 색다른 케미를 예고하며 예비 시청자들의 설렘을 한껏 자극하고 있다.

    먼저 얼굴을 감싼 후광으로 빛나고 있는 주상욱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제 내가 너를 새롭게 태어나게 하리라"는 멘트와 함께 최고의 메이크업 아티스트 '차정혁'을 위트 있게 표현, 재미를 더한다.

    김보라는 그런 주상욱을 이해할 수 없다는 듯 심상치 않은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다. 자신의 인생을 대변해놓은(?) 듯한 '흙길 지나...가시밭길??'이라는 멘트는 '한수연'의 심상치 않은 미래를 예고하고 있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처럼 주상욱과 김보라는 '차정혁'과 '한수연' 캐릭터로 맞춤옷을 입은 듯한 완벽 싱크로율을 보여주며 앞으로 두 사람 그려낼 색다른 케미스트리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한편, 주상욱, 김보라 두 사람의 완벽 케미스트리는 내년 1월 3일(금) 밤 10시 50분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에서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