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브랜뉴뮤직 측, "AB6IX 등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악의적 행위 고소장 접수"(공식입장)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9.12.26 10:03

    브랜뉴뮤직 아티스트 악플 고소 진행 / 사진: 브랜뉴뮤직 페이스북
    브랜뉴뮤직 아티스트 악플 고소 진행 / 사진: 브랜뉴뮤직 페이스북

    브랜뉴뮤직이 소속 아티스트 권익 보호를 위해 고소에 나선다.


    26일 브랜뉴뮤직 측은 "지난 공지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들을 향한 악성 루머,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인신공격, 모욕 등의 악의적인 행위에 대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예고한 바 있다"라며 "팬분들의 제보 및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수집한 증거들을 토대로 금일(26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정보통신망법(명예훼손) 및 형법(모욕) 위반 사실을 담은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어 "브랜뉴뮤직은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들의 인격을 침해하고 임직원들의 노고를 짓밟는 모든 악의적 행위에 대해 어떠한 선처도 없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계획"이라며 "지속적으로 진행 상황을 공유해드리겠다. 팬 여러분들의 협조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라이머가 수장으로 있는 브랜뉴뮤직은 범키, 한해, 양다일, 애즈원, AB6IX, MC그리, 카디비 등이 소속되어 있다.

    브랜뉴뮤직 측, "AB6IX 등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악의적 행위 고소장 접수"(공식입장)

    ◆ 이하 브랜뉴뮤직 소속 아티스트 권익 보호 관련 법적 대응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브랜뉴뮤직입니다.


    당사는 지난 공지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들을 향한 악성 루머,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인신공격, 모욕 등의 악의적인 행위에 대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예고한 바 있습니다.


    그 동안 팬분들의 제보 및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수집한 증거들을 토대로 금일(26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정보통신망법(명예훼손) 및 형법(모욕) 위반 사실을 담은 고소장을 접수했습니다.


    저희 브랜뉴뮤직은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들의 인격을 침해하고 임직원들의 노고를 짓밟는 모든 악의적 행위에 대해 어떠한 선처도 없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계획입니다.


    앞으로 지속적으로 진행 상황을 공유해드리겠습니다. 팬 여러분들도 많은 협조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