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미스터 주' 김서형, "진지함 지키면서 대사에 충실…댄스 신은 아쉬워"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1.13 18:14

    영화 '미스터 주' 언론 시사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영화 '미스터 주' 언론 시사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미스터 주' 김서형이 댄스 신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13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감독 김태윤) 언론 시사회가 열려 김태윤 감독을 비롯해 이성민, 김서형, 배정남, 갈소원이 참석했다.

    '미스터 주'는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주태주'가 갑작스러운 사고로 온갖 동물의 말이 들리면서 펼쳐지는 사건을 그린 코미디. 김서형은 주태주의 상사이자 카리스마와 허당미를 겸비한 '민국장' 역을 맡았다.

    이날 김서형은 "(영화를) 처음 봤지만 아쉬웠다"며 "춤이라도 더 격렬하게 출 걸하는 아쉬움이 남았지만, 어쨌든 정보국 국장으로서의 자세와 진지함은 지키되 대사에 충실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주태주와 호흡하는 장면에서는 이성민 선배님을 잘 따라가는, 신을 해치지 않는 선에서 연기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미스터 주'는 오는 22일(수) 개봉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