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방법' 조민수, 눈빛부터 美친 의문의 여인 변신…"촬영장 압도하는 아우라"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20.01.17 10:39

    '방법' 조민수 의문의 여인 변신 / 사진: tvN 제공
    '방법' 조민수 의문의 여인 변신 / 사진: tvN 제공

    '방법' 조민수가 의문의 여인으로 변신한다.


    17일 tvN 새 월화드라마 '방법'(극본 연상호, 연출 김용완) 측은 차원이 다른 강렬한 존재감으로 시청자를 압도할 것을 예고하는 조민수의 스틸컷을 공개, 첫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방법'은 한자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10대 소녀와 정의감 넘치는 사회부 기자가 IT 대기업 뒤에 숨어 있는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 극 중 조민수는 진종현 회장(성동일)을 영적으로 보필하는 의문의 여인 '진경' 역을 맡아 역대급 비주얼을 선보인다.


    공개된 스틸 속 의문의 여인으로 변신한 조민수의 치명적인 매력이 보는 이의 시선을 압도한다. 컷컷마다 살아 숨 쉬는 눈빛과 입가에 머금은 옅은 미소만으로 '진경'과 혼연일체 된 조민수의 내공 깊은 연기력을 엿보게 해 단번에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근육의 떨림과 표정에서도 느껴지는 다크 포스는 강렬한 흡입력을 선사한다.


    이처럼 드라마 '방법' 속 과거를 알 수 없는 조민수의 정체에 호기심이 절로 증폭되는 가운데 조민수가 '스크린 베테랑' 엄지원-성동일과 함께 만들어낼 시너지에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특히 10대 소녀 방법사로 분한 정지소의 '악'과 노련한 조민수의 '악'이 부딪히며 펼쳐질 두 사람의 목숨 건 맞대결이 벌써부터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키는 것.


    '방법' 제작진은 "조민수가 등장하기만 해도 촬영장의 분위기가 180도 바뀔 만큼 그녀가 내뿜는 아우라는 정말 독보적이다"라며 "조민수는 촬영에 앞서 '오늘도 재미있게 촬영합시다'라며 열정 가득한 에너지로 스태프들과 동료 배우들의 사기를 북돋워주는 분위기 메이커다. 하지만 카메라 앞에만 서면 웃음기를 싹 거둔 채 드라마 속 진경 그 자체가 된 듯 열연을 펼쳐 모두를 긴장시킨다. 베니스가 인정한 조민수 배우의 월드클래스 연기력을 절대 놓치지 마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방법'은 총 12부작으로, 오는 2월 10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