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이태원 클라쓰' 김다미 "드라마 데뷔작? 저만의 '조이서' 만들 수 있을 것 같아 선택"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1.30 15:54

    JTBC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JTBC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이태원 클라쓰' 김다미가 첫 드라마 출연 소감을 전했다.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서울 호텔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조광진, 연출 김성윤)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김성윤 감독, 조광진 작가를 비롯해 박서준, 김다미, 권나라, 유재명이 참석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이태원 클라쓰'는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이다. 김다미는 신이 내린 두뇌를 가진 고지능 소시오패스 '조이서' 역으로 드라마 도전에 나선다.

    영화 '마녀'에서 강렬한 이미지를 선보였던 김다미는 '이태원 클라쓰'를 통해 첫 드라마에 나선다. 이날 김다미는 드라마 데뷔작으로 '이태원 클라쓰'를 선택한 것에 대해 "저는 웹툰으로 먼저 봤는데, 웹툰을 보자마자 3시간 만에 금방 읽을 정도로 재밌었다"며 "조이서라는 캐릭터도 보지 못한 캐릭터라고 느껴져서 제가 연기하면 재밌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물론 어려움도 많겠다고 생각했지만, 감독님께서 '저만의 조이서를 만들 수 있지 않을까'하고 제안을 해주셔서 용기 내 도전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는 내일(31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