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이태원 클라쓰' 권나라 "이적 후 첫 행보? 이종석 비롯해 소속사 식구들이 응원해 줘"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1.30 15:54

    JTBC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JTBC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이태원 클라쓰' 권나라가 소속사 식구들의 응원에 힘입은 모습을 보였다.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서울 호텔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조광진, 연출 김성윤)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김성윤 감독, 조광진 작가를 비롯해 박서준, 김다미, 권나라, 유재명이 참석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이태원 클라쓰'는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이다. 권나라는 박새로이(박서준)의 첫사랑이자 비즈니스 라이벌 '오수아'로 분한다.

    소속사 이적 후 첫 행보에 나선 권나라는 회사 사람들의 서포트에 큰 도움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는 "같은 소속사인 이종석 선배님뿐 아니라 매니저님들, 실장님들, 많은 스태프분들이 응원을 해주고 있다"며 "현장에서는 감독님, 작가님, 함께 촬영하는 동료 배우들께 도움을 받이 받고 있다"고 감사를 전했다.

    이어 "특히 단밤에는 또래 배우들이 많아서 서로 으쌰으쌰하고 파이팅 넘치는 게 있고, 장가는 선배님들이 계셔서 포스로 이끌어주신다. 제가 굉장히 의지하면서 촬영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는 내일(31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