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이태원 클라쓰' 김성윤 감독 "박서준, 오글거리는 대사도 완벽 소화…능력 있는 배우"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1.30 15:53

    JTBC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JTBC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이태원 클라쓰' 김성윤 감독이 박서준의 대사 소화력에 감탄했다.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서울 호텔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조광진, 연출 김성윤) 제작발표회가 열려 연출을 맡은 김성윤 감독, 조광진 작가를 비롯해 박서준, 김다미, 권나라, 유재명이 참석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이태원 클라쓰'는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이다.

    이날 김성윤 감독은 원작 웹툰 속 오글거리는 명대사를 현실에 구현해내는 것에 대한 부담감을 전했다. 그는 "이 웹툰이 서사가 단순하고 캐릭터가 뚜렷한 게 장점인데, (캐릭터가 돋보이는) 명대사들을 실제 배우들이 했을 때 오글거리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이 있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제가 그 대사들을 거울 보고 10번은 해봤는데 정말 오글거렸다. 그런데 첫 테스트 촬영 때 박서준 배우가 그 대사를 하니 정말 스무스하게 넘어갔다"며 "그때 '이건 정말 배우의 능력이구나' 싶어 감탄했다"고 전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는 내일(31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