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도시어부2' 김보라, '낚시 초보'의 반란…"잘 잡히는 걸 어떡해요"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2.05 10:50

    '도시어부2' 김보라, 낚시 초보의 반란 / 사진: 채널A 제공
    '도시어부2' 김보라, 낚시 초보의 반란 / 사진: 채널A 제공
    '도시어부2' 김보라가 '낚시 초보'의 반란을 일으킨다.

    오는 6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 대항해시대'(이하 '도시어부2')에서는 두 MC 이덕화, 이경규가 드라마 '터치'의 주역인 주상욱과 김보라, 이태환과 함께 제주도에서의 두 번째 낚시 대결을 벌이는 모습이 펼쳐진다.

    지난 방송에서 생애 첫 낚시에 나선 김보라는 믿기지 않는 낚시 실력으로 참돔 7짜를 낚아 올려 출연자들을 긴장시킨 바 있다. 첫 낚시에서 '용왕의 딸'로 등극한 김보라는 멍하니 있는 듯하다가도 월척을 낚아 깨알 웃음을 더했다.

    아슬아슬하게 황금배지를 놓쳤던 김보라가 두 번째 낚시 도전에 나서는 만큼 과연 이번에는 승리를 거둘 수 있을지 기대가 쏠리고 있는 상황. 앞서 "잘 잡히는데 어떡해요"라고 말해 모두의 부러움과 시기를 한 몸에 받았던 김보라는 이날 한층 여유로워진 모습으로 등장했다고 한다.

    이날의 대상어종은 연어병치로, 도시어부들에게는 희귀한 어종이었다고 한다. 큰형님 이덕화는 "한번 잡아보고 싶다"며 간절한 소망을 드러내며 황금배지에 대한 열망을 끌어 올린바, 연어병치를 잡는 자는 과연 누구일지 본 방송에 대한 호기심을 높인다.

    특히 이날 김보라는 "낚시에 대해 흥미가 생긴 것 같다. 뭐가 올라올까 궁금하다"며 낚시에 남다른 관심이 생겼음을 고백했다고 전해져, 엉뚱 발랄 4차원 매력을 폭발시킨 '어복소녀'가 어떠한 활약을 보였을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과연 제주도 두 번째 낚시 대결의 주인공은 과연 누가될지, 그리고 김보라가 또 어떤 매력을 펼쳤을지는 오는 6일(목)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도시어부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이슈기사

    '터치' 이태환, 청량 소년미X섹시 남성미 갖춘 톱스타 변신…'출구 없는.. 이우정 기자
    '터치' 김보라, 아이돌 연습생 출신 메이크업 아티스트 변신…'비타민 에.. 이우정 기자
    한다감(前 한은정), 1살 연상의 사업가와 내년 1월 결혼…"조용한 예식.. 하나영 기자
    주상욱·김보라·한다감…'믿보배' 총출동한 '터치' 대본 리딩 현장 공개 하나영 기자
    주상욱X김보라X한다감X이태환, 채널A 새 드라마 '터치' 주연 확정 이우정 기자
    '터치' 주상욱X김보라, 묘한 기류 흐르는 스틸 공개…내년 1월 3일 첫.. 이우정 기자
    '터치' 주상욱X변정수, 뷰티계의 불꽃튀는 라이벌…살벌한 눈빛 포착 이우정 기자
    '터치' 주상욱X김보라X이태환X한다감X변정수, 5색 컬러풀 포스터 공개 이우정 기자
    '터치' 주상욱X김보라, 2인 포스터 속 극과 극 표정…'예측불가 케미 .. 이우정 기자
    '터치' 이태환 "톱스타 역할과 싱크로율? 반반인 것 같다" 하나영 기자
    '터치' 주상욱·한다감, 달달한 연인 시절 포착…흥미진진 서사 담은 '케.. 하나영 기자
    '터치' 이수지X연우, 매니저X개인 방송 BJ로 변신…'찰떡 싱크로율 기.. 이우정 기자
    '터치' 한다감 "자신이 누구인지 알아가는 과정 표현하고 싶다" 이우정 기자
    "화려한 볼거리→꿈 찾는 모습"…'터치' 주상욱·김보라가 꼽은 '관전 포.. 하나영 기자
    '터치' 주상욱X김보라→한다감, 5人5色 매력포인트 탐구…'연기 앙상블 .. 이우정 기자
    '터치' 주상욱X김보라, 팽팽한 긴장감 포착…'본방사수 욕구 UP!' 이우정 기자
    '터치' 주상욱X윤희석X홍석천, '차뷰티' 3인방의 이색 男男케미 이우정 기자
    '터치' 주상욱X김보라X이태환, '도시어부2' 출격…'승부욕 뿜뿜' 이우정 기자
    '도시어부2' 주상욱, 첫 참돔 낚아 '주뱅이' 굴욕 벗나 이우정 기자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