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어서와' 강훈 "오디션 통해 결정된 '고두식' 역할, 꿈에서도 나올 정도"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20.03.25 15:36

    어서와 제작발표회 / 사진: KBS 제공
    어서와 제작발표회 / 사진: KBS 제공

    '어서와' 강훈이 '고두식' 역할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5일 KBS 유튜브 채널을 통해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어서와'(극본 주화미, 연출 지병현) 제작발표회가 생중계됐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와 강아지 같은 여자의 미묘한 반려 로맨스 드라마. 강훈은 커다랗고 유쾌한 강아지 같은 기운을 품은 남자, 어디서든 잘 먹고 누구와도 잘 어울리는, 명랑 쾌활한 성격의 고두식 역을 맡았다.


    이번 작품에 출연한 이유를 묻자, 강훈은 "오디션을 봐서 들어왔다. 처음 시놉시스를 봤을 때부터 두식이가 가장 하고 싶었다. 열심히 오디션을 보고, 할 만큼 했다고 느꼈을 때 보라카이로 가는 비행기를 예매했다. 출발하기 전에 합격됐다는 소식을 듣고 기뻤다"라고 말했다. 이어 "두식이라는 캐릭터가 정말 좋아서 하고 싶었다. 꿈에서도 나타났다"라고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어서와'는 오늘(25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