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유별나! 문셰프' 에릭 " 극 중 요리 신 99% 직접 소화…일부러 다이어트 안 해"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3.27 15:46

    '유별나! 문셰프'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채널A 제공
    '유별나! 문셰프'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채널A 제공
    '유별나! 문셰프' 에릭이 연기적 주안점을 설명했다.

    27일 오후 채널A 새 금토드라마 '유별나! 문셰프'(극본 정유리·김경수, 연출 최도훈·정헌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최도훈 감독을 비롯해 에릭, 고원희, 안내상, 길해연, 차정원, 고도연이 참석했다.

    '유별나! 문셰프'는 별 많고 달 밝은 서하마을에서 기억을 잃고 천방지축 사고뭉치로 전락한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유벨라가 스타 셰프인 문승모를 만나 성장과 사랑, 성공을 만들어 가는 힐링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극 중 에릭은 한식으로 세계의 입맛을 사로잡은 스타 셰프 '문승모' 역을 맡았다.

    그간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뛰어난 요리 실력을 보여준 에릭은 '유별나! 문셰프' 속 요리 신도 직접 소화하는 능력을 뽐냈다. 이에 대해 에릭은 "100%는 아니지만, 제가 요리를 좋아하고 타 방송에서도 요리하는 모습을 많이 보여드렸는데, 작품에서는 제가 진짜 잘하는 프로 셰프여서 현지 셰프님께 자문도 많이 받고 디테일을 보완하며 촬영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기존에 했던 츤데레적인 매력이 있어서 이걸 어떻게 다르게 표현할까 고민했는데, 막상 리딩해보니 제 주변에 정말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있어서 제가 여러 매력을 보여주지 않아도 괜찮겠다 싶었다"며 "그냥 묵묵히 셰프의 역할, 설아의 아빠, 벨라의 남자에 충실하게 연기했다"고 전했다.

    또한, "드라마에서 셰프 역이라서 과도하게 다이어트를 하지 않아서 좀 후덕하게 나올까 봐 걱정했는데, 비싼 카메라로 공들여 찍어주셔서 볼만하게 나온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채널A 새 금토드라마 '유별나! 문셰프'는 오늘(27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최신 이슈기사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