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유별나! 문셰프' 에릭X고원희 "아역 고도연, 우리보다 '도시남' 장재호 좋아해"

  • 이우정 기자

    • 기사

    입력 : 2020.03.27 15:46

    '유별나! 문셰프'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채널A 제공
    '유별나! 문셰프' 온라인 제작발표회 / 사진: 채널A 제공
    '유별나! 문셰프' 에릭과 고원희가 고도연의 '원픽 배우'를 꼽았다.

    27일 오후 채널A 새 금토드라마 '유별나! 문셰프'(극본 정유리·김경수, 연출 최도훈·정헌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최도훈 감독을 비롯해 에릭, 고원희, 안내상, 길해연, 차정원, 고도연이 참석했다.

    '유별나! 문셰프'는 별 많고 달 밝은 서하마을에서 기억을 잃고 천방지축 사고뭉치로 전락한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유벨라가 스타 셰프인 문승모를 만나 성장과 사랑, 성공을 만들어 가는 힐링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극 중 에릭은 한식으로 세계의 입맛을 사로잡은 스타 셰프 '문승모' 역을 맡았다.

    이날 에릭과 고원희는 고도연(설아 역)과 함께 했던 촬영장 분위기를 전했다. 극 중 설아의 아빠를 연기하는 에릭은 "고도연 양은 현장에 나오면 춤으로 하루를 시작한다. 저도 매일 새로운 춤을 배웠다"며 "현장에서 언니, 이모들과 제 세대에서는 볼 수 없던 게임을 하며 놀고 있더라. 극 중 설정 때문이기도 하지만 저랑은 많이 가까워지지는 않았고, 강준수 역의 장재호 씨에게는 웃음도 많이 보여주고 항상 안겨있더라"라고 섭섭해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어 고원희는 "저는 에릭 선배님과의 케미도 중요하지만 설아와의 케미가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우선 빨리 친해져야겠다는 생각에 인형이라는 뇌물을 사용해서 많이 친해질 수 있었다"라며 "그런데 인형보다는 장재호 배우를 더 좋아하는 것 같았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채널A 새 금토드라마 '유별나! 문셰프'는 오늘(27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 Copyrights ⓒ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